티스토리 뷰



이번 시간의 포스팅 주제는 법인세법 대손금 대해서 공유해 볼까 합니다.

법인세 자체의 규모도 굉장히 큰데 연체가산금은 부과된 세금에 비례하여 연체가산금이 붙기 때문에 반드시 기간이 지나기 전에 내는 것이 좋고 만약에 세금에 대한 부담이 너무 커서 당장 세금을 납부할 자금이 확보되지 않았다면 이월결손금 공제를 통해서 10년동안 이월하여 나중에 납부할 수 있는 혜택도 있기 때문에 이를 활용하는 것도 좋습니다.



법인세법 대손금 관련 내용으로 우리나라에서 사업을 운영하는 그중에서도 법인사업체의 경우는 12월에 결산을 하고 매월 3개월마다 법인세를 신고하고 이를 납부하게 됩니다. 




납부해야 하는 세금이 예상보다 적게 나오는 경우도 있지만 보통은 높게 나오기 때문에 세금문제로 인해 속을 썩는 기업들도 많고 최근에 정부에서 내놓은 정책들이 강화되고 있어 부담이 큽니다.

아래에서 자사한 내용 알아보겠습니다.




수익보다 지출이 큰 경우가 있을 수 있는데 기업의 입장에서 흑자만 계속된다면 좋겠지만 요즘같은 경제적위기가 계속되면 전체적으로 수입이 감소하기때문에 지출이 더 클 수 있는데 최종이익이 당기순이익이 마이너스 값이 되거나 매출보다 매입이 더 많은 경우에는 법인세가 0원이 되고 수익이 발생하게 되면 그 수익에 따른 세금을 지불하게 되는 것입니다.



연구개발대상 수입물품에 대한 관세감면등의 조세혜택도 있고 신성장동력, 원천기술 연구개발비는 최대 40%까지 공제가 가능하고 연구 및 인력개발 설비투자비는 최대 7% 세액 공제가 가능하고 기업부설 연구소용 부동산 지방세는 감면이 되는 등의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기 때문에 이러한 제도를 활용하면 훨씬 도움이 됩니다.




정규직 근로자 나이가 만 15세 이상 만 29세 이하 청년을 고용하면되는데 군대를 갔다온 사람은 병역기간 6년 한도 제외하고 계산한 나이가 만 29세 이하면 되고 해당하는 청년을 고용하면 법인세액을 공제해주는 제도인데 단 정규직만 해당이 됩니다. 




기간제 근로자, 단기간근로자, 임원이나 최대주주 배우자, 청소년은 제외되고 여관업과 호텔업, 주점업, 단란주점업, 그밖의 오락, 유흥목적의 소비성 서비스업은 제외됩니다.




법인세법 대손금 관련하여 창업한지 3년 이내의 기업의 경우법인세 소득이 50%감면이 되고 취득세, 재산세도 감면이 가능한데 법인세만 절세되는 것이 아니라 다양한 혜택을 이용하고 세금 혜택을 받을 수 있어서 벤처인증을 하면 되는것인데 창업을 이제 막 시작한 기업이나 3년 이내의 기업이라면 이러한 제도를 활용하여 세금 감면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차등배당을 활용할 수 있는데 우리나라의 대부분 기업들은 중소기업이 많은데 그러면서 가족구성원을 주주로 세운 가족기업들이 많은데 이렇게 되면 발생하는 영업이익에 대한 배당을 실행하게 될 때 대주주가 본인이 받는 부분의 일부나 전부를 포기하고 소액주주에게 배당하면 자금출처까지 확실하게 할 수 있어 합법적인 절세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이제 법인세법 대손금 포스팅을 끝맺도록 하겠습니다. 행복한 시간 되세요.

댓글
댓글쓰기 폼